오늘 인터넷 서핑을 하다가 발견해서 집에 오는 길에 구입한 책. 지금 1권의 2장까지 읽었는데 재미있다. 내가 좋아하는 타입의 소설이다.

read other posts